㈜솔라라이트, 현대힘스와 MOU 체결로 태양광 연계 ESS 발전사업 시너지 기대 이정형 기자 2018-02-14



태양광 연계 ESS 사업 협력을 선언한 ㈜솔라라이트와 현대힘스의 광폭 행보에 업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솔라라이트(대표 김월영)는 지난 9일 현대힘스와 태양광 연계 ESS 발전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MOU)식을 진행했다. 이를 통해 솔라라이트와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맺은 현대힘스는 적극적인 ESS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오는 2022년까지 연 5억 달러 이상의 시장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어 양사가 이끌어낼 시너지에 대한 기대감도 고조되고 있다. 또한 기존 태양광 ESS의 유지보수 등 운영 리스크와 투자 리스크에서 벗어나게 하고, 분리된 솔루션을 토탈서비스 형태로 제공함으로써 태양광 ESS계의 공룡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전망된다.
 
솔라라이트는 IOT를 활용한 ESS제어 등 ESS 부문에 핵심역량을 지니고 있으며, 오랜 기간 축적된 경험과 수년간 다져온 해외 시장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SMART EMS 에너봇(Enerbot), 리턴프로그램, 스마트 ESS 등 태양광 연계 ESS 분야에서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사업모델을 제시하고 있으며, 최근 에너지 사업 분야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에너지관리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한 바 있다.
 
현대힘스는 대기업으로서 시장 지배력을 갖고 적극적으로 시장을 공략해 나가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해외 시장을 선점하고, 기존의 조선 기자재 이미지에서 탈피해 에너지 분야의 강자로 자리매김한다는 전략이다.
 
또한 이번 협약에서 양 사는 각 사가 보유한 시장경쟁력과 기술력, 제품군 및 사업모델 등의 비교우위와 경쟁력을 토대로 기술제휴, 공동사업추진, 공동연구개발 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솔라라이트 관계자는 “시장을 주도한 기업간 협력과 공조로 평가 받고 있는 이 같은 행보는 향후 태양광 연계 ESS 시장 참여자들의 전략적 제휴 활성화와 함께 판도를 흔들 수 있는 의미 있는 변화로 평가 받고 있어 시장 규모의 확장과 촉진을 가속화시킬 것”이라고 전망했다.
 
실제로 태양광 발전사업 연계 ESS의 시장이 점차 활성화되고 ESS 자가설치, 임대, 렌탈, 금융상품, 신재생에너지 금융지원사업 등 다양한 사업모델이 등장한 가운데 이번 사례와 같이 시장을 주도하는 기업간 협력과 공조가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이러한 기업간 협력은 태양광 발전사업자와 잠재고객층에게 신뢰와 수익을 보장하는 시너지 효과를 통한 ESS 보급 확대로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확대 정책 3020 계획(2030년까지 전체 에너지 수급량의 20%를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하겠다는 정부시책) 달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뉴스컬처 360VR] [뉴스컬처 연예TV] [네이버 포스트]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입력: 2018/02/14 [08:13]
최종편집: ⓒ No.1 문화신문 [뉴스컬처]